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준표, “최순실이나 조국이나 무엇이 다른가”

공유
0


홍준표, “최순실이나 조국이나 무엇이 다른가”

center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는 23일 "박근혜 믿고 나대던 최순실이나 문재인 믿고 나대는 조국이나 무엇이 다른가" 비판했다.

홍 전 대표는 페이스북 글에서 "최근 유튜브를 통해 법무장관 후보자 되기 직전에 '조국은 나대지 마라. 나대면 칼 맞는다'고 경고한 일이 있었다"며 "그 경고 대로 조국은 지금 국민이 내리치는 큰 칼에 난도질 당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이렇게 국민들로부터 난도질 당하고도 그대로 법무장관에 강행 임명 된다면 국민과 문 대통령은 불행해지나 야당에게는 기회가 될수도 있다"며 "비록 야당이 민심을 얻는 기회가 된다고 할지라도 나는 조국 같은 사람이 내 나라를 망치는 것을 방치 할수가 없다"고 했다.

홍 전 대표는 "온갖 불법으로 돈 벌고 불법으로 자녀 입시 부정을 하고 이중국적을 이용하여 병역회피하고 뻔뻔한 인생을 살아온 그가 다시 대한민국 공직자가 되는걸 두고 볼 수가 없다는 것"이라며 "국민 여러분들은 이를 용납 하시겠느냐"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