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뷰티업계, 휴가철 달아오른 피부를 진정시킬 '쿨링' 제품 잇따라 출시

공유
1


뷰티업계, 휴가철 달아오른 피부를 진정시킬 '쿨링' 제품 잇따라 출시

라네즈 '워터뱅크 셔벗 크림', 리얼베리어 '아쿠아 수딩 젤 크림', 키엘 '울트라 훼이셜 오일-프리 젤 크림', 한율 '달빛 유자 얼려 쓰는 수면팩' 등

center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라네즈 '워터뱅크 셔벗 크림', 리얼베리어 '아쿠아 수딩 젤 크림', 키엘 '울트라 훼이셜 오일-프리 젤 크림', 한율 '달빛 유자 얼려 쓰는 수면팩'. 사진=각사
여름휴가를 보내고 햇빛에 건조된 피부를 그대로 방치할 경우 탄력이 낮아지고 색소 침착이 올 수 있다. 상한 피부를 되돌리기 위한 케어 제품 수요가 늘어나는 만큼 뷰티 업계도 피부 표면 온도를 낮추는 ‘쿨링’ 제품을 잇따라 선보이고 있다.

아모레퍼시픽의 수분 보습 브랜드 라네즈는 ‘워터뱅크 셔벗 크림’을 출시했다. 셔벗 크림은 냉동고에 보관해 차갑게 사용하면 쿨링과 보습효과를 더 높일 수 있는 제품이다. 바르는 즉시 피부 온도를 –6.5도 낮춘다. 또 미네랄 성분과 워터 지퍼 기술로 수분을 생성하고 피부 장벽을 보호한다. 어성초 자연 추출물로 피부 탄력도 높인다.
피부 장벽 전문 화장품 브랜드 리얼베리어는 ‘아쿠아 수딩 젤 크림’을 선보였다. 수딩 젤 크림은 사용 후 피부 온도를 5도 낮춰주는 쿨링 제품이다. 정제수 대신 병풀잎수를 77% 함유해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시킨다.

미국 화장품 브랜드 키엘은 ‘울트라 훼이셜 오일-프리 젤 크림’을 내놓았다. 이번 제품도 쿨링 기능으로 피부 온도를 2도 낮춘다. 인공향과 색소를 포함하지 않아 모든 피부에 사용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의 화장품 브랜드 한율에서 출시한 ‘달빛 유자 얼려 쓰는 수면팩’도 있다. 달빛 유자 얼려 쓰는 수면팩은 피부 온도를 4.5도 낮춘다. 소금 발효 청탱자 추출물을 포함해 피부 장벽을 강화하고 수분도 더한다.


최수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hsj9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