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단양서 패러글라이딩 하던 2명 고압선에 걸려

공유
1


단양서 패러글라이딩 하던 2명 고압선에 걸려

center
20일 오후 12시45분께 충북 단양군 가곡면 덕천리에서 페러글라이딩을 하던 조종사 A(48)씨와 체험객 B(33)씨가 전깃줄에 걸리는 사고가 발생했다./사진=충북소방본부 제공
충북 단양에서 2명이 탑승한 패러글라이더가 고압선에 걸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20일 충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45분께 단양군 가곡면 덕천리에서 패러글라이딩하던 조종사 A(48)씨와 체험객 B(33)씨가 난기류를 만나 약 10m 높이의 고압선에 걸렸다.

당시 고압선에는 2만2000V의 전류가 흘렀으나 A씨와 B씨가 전선과 3m 가량 거리를 두고 걸려 감전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는 사다리차를 이용해 30여분 만에 A씨와 B씨를 구조했다.

A씨와 B씨는 다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