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현대상선 배재훈 사장 “정시성 등 품질 개선에 총력을 다하자”

공유
0


현대상선 배재훈 사장 “정시성 등 품질 개선에 총력을 다하자”

center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이 20일 개최된 ‘CEO 월례조회’에서 정시성 등 서비스 품질 개선에 총력을 기울이자며 임직원들에게 당부하고 있다. 사진=현대상선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이 20일 현대상선 사옥에서 개최된 ‘CEO 월례조회’에서 “내년 초대형선 인도에 맞춰 서비스 양적 확대는 물론, 정시성 등 서비스 품질 개선에 총력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배 사장은 또 “초대형선 발주, 디 얼라이언스 가입 등 경영정상화가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현대상선은 8월 초 선복량 증가와 얼라이언스 신규 가입에 대비해 해외 현지 전문가를 영입하고 변화관리조직을 신설하는 등 양적 확대 기반을 마련했다. 이에 더해 고객 신뢰도와 만족도 제고를 위한 서비스 품질 개선에도 총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최근 현대상선은 덴마크 해운분석기관 ‘시인텔(SeaIntel)’에서 상위 15개 글로벌 선사들의 6월 평균 운항 정시성 부문에서 91.8%를 기록하며 세계 1위를 달성했다.

현대상선은 정시성을 지속적으로 집중 관리하는 것은 물론, 첨단 정보통신(IT)기술도 도입해 서비스 품질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또한 냉동화물, 중량화물 등 특수화물 관리역량 강화, 프리미엄 서비스 제공 등의 전방위적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한편 이날 참석한 현대상선 임직원들은 회사 현황과 향후 방향성에 대해 깊이 공감하고 2020년 재도약을 위한 결의를 새롭게 다졌다.

배 사장 주최로 진행되고 있는 ‘CEO 월례조회’는 전임직원을 대상으로 한달 간 있었던 회사에 대한 이슈와 실적 등을 공유하며 전임직원들의 각종 건의사항 등을 직접 듣는 자리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