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콩 경찰, '핵심 시위대' 700여명 추적 중"

공유
0


"홍콩 경찰, '핵심 시위대' 700여명 추적 중"

center
'범죄인 인도법안'(송환법안) 반대 시위가 열리고 있는 홍콩 사진=뉴시스
홍콩 경찰이 범죄인 인도법(송환법)에 반대해 과격 시위를 주도하는 '핵심 시위대'(core protesters)가 약 700명 가량인 것으로 보고 이들을 추적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21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홍콩 경찰은 최근 일련의 폭력 시위에 연루된 혐의를 받는 700명 이상의 인물을 추적 중이다.

신문에 따르면 추적 대상자들은 대부분 25세 이하로 대학생, 고등학생이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홍콩 경찰은 이 가운데 약 200∼300명이 조직화한 과격 시위대이고, 나머지 500명 가량은 이들에게 각종 물품을 공급하는 보급팀 역할을 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경찰은 이들의 정확한 신원을 확인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시위대가 헬멧과 마스크, 우산 등을 이용해 신분 노출을 피하고 있기 때문이다.

경찰이 추적 중인 일부는 시위 현장에서 벗어나면 옷을 갈아입는 등의 방식으로 추적을 따돌리고 있다. 시위 현장에선 목소리를 내지 않기 위해 서로 손짓으로 의사소통을 하는 시위대도 있다고 SCMP는 전했다.

한편 21일에도 송환법에 반대하는 대규모 도심 시위가 열리는 등 홍콩에선 정부와 시위대 간 긴장 상태가 지속되고 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