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영암 氣찬랜드’ 개장식 5천여명 몰려 ‘성황’

공유
0


‘영암 氣찬랜드’ 개장식 5천여명 몰려 ‘성황’

천연 자연형 풀장 개장, 유명가수 축하공연 열기 뜨거워
주말동안 8천여명 방문, 氣찬랜드 명품피서지 ‘대박’ 예감
월출산 氣찬랜드·금정 뱅뱅이골 氣찬랜드 동시 개장

center
전남 영암군은 지난 13일, 월출산 氣찬랜드와 금정 뱅뱅이골 氣찬랜드를 동시에 개장한 가운데 피서객과 군민 등 5천여 명이 방문하는 등 주말동안 8천여 명이 몰려 북새통을 이뤄 대박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전남 영암군=제공
전남 영암군은 지난 13일, 월출산 氣찬랜드와 금정 뱅뱅이골 氣찬랜드를 동시에 개장한 가운데 피서객과 군민 등 5천여 명이 방문하는 등 주말동안 8천여 명이 몰려 북새통을 이뤄 대박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특히, 월출산 氣찬랜드 개장식 축하공연에는 강진, 박상철, 김용임, 배일호, 박구윤, 하동진, 신수아 등 초청가수의 축하공연이 진행되면서 한여름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주는 다채로운 공연으로 방문객의 흥을 한껏 북돋아 주었다.
월출산 氣찬랜드는 지난해 전국에서 좋은 호평을 받아 14만명이 찾아온 명품피서지로 국립공원 월출산 맥반석에서 흘러내리는 천연수를 이용한 어린이부터 성인용까지의 물놀이장(40㎝~160㎝)과 함께 실내수영장, 각종 편의시설이 대폭 확충되면서 광주·목포 등 도시권의 가족단위 피서객이 해를 거듭할수록 증가하고 있다.

또한, 하계 아르바이트 사업을 통해 70명의 안전요원을 상시 배치 운영하고 영암소방서, 이동경찰서, 보건소 간호사 등 전문운영팀을 구성하고 정기적인 교육 등을 통해 안전 확보는 물론 쾌적한 환경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전동평 군수는 환영 인사말을 통해 “월출산 氣찬랜드는 氣와 수려한 자연을 담은 명품 피서지로 전국에서 큰 호평을 받고 있으며, 즐겁고 안전한 피서가 될 수 있도록 편익시설을 대폭 확충했으니 국립공원 월출산에서 흘러나오는 자연 맥반석 청정수를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 온 몸으로 체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