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라이나생명 '실버암보험' 개발 사례 대학교 교재 수록

공유
0


라이나생명 '실버암보험' 개발 사례 대학교 교재 수록

center
라이나생명의 실버암보험이 소개된 '리스크와 보험' 대학교재와 관련 상품이 소개된 페이지/사진=라이나생명
라이나생명은 고령자 전용 암보험인 ‘실버암보험’의 개발 사례가 대학교 교재에 수록됐다고 20일 밝혔다.

국내 보험학자들로 구성된 보험경영연구회는 ‘리스크와 보험’이라는 대학교 교재에 국내 보험상품으로는 유일하게 라이나생명보험의 실버암보험 개발사례를 실었다. 당시 고연령자의 경우 암보험 가입이 제한적이었는데 실버암보험의 출시로 가입이 가능해져 보험시장에 고령자 암보험이라는 새로운 시장을 개척했다고 평가했다. 상품리스크보다 고객의 요구를 우선해 개발된 혁신 사례라는 설명도 덧붙였다.

현재 보험시장에서 주요 고객으로 자리잡은 60세 이상 고연령층은 라이나생명이 2012년 61세 이상을 대상으로 고혈압과 당뇨병에 대한 심사를 면제하는 간편심사 실버암보험을 선보이며 시장에 등장했다.

라이나생명은 2011년 당시 대부분의 암보험이 60세까지만 가입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착안해 고령자도 가입이 가능한 상품을 기획했다. 만성질환과 암과의 관계를 계산할 수 있는 자료가 부족했던 당시 국내외 논문과 해외사례조사를 통한 리스크분석을 통해 당뇨나 고혈압을 가진 고령층에 대해 보험료를 산출할 수 있는 요율을 개발하면서 상품 출시까지 10개월이 걸렸다.

실버암보험은 현재도 ‘뉴실버암보험’이라는 이름으로 판매 중이다. 2012년 7월 이후 꾸준한 판매를 통해 라이나생명의 효자상품으로 자리매김하며 2018년 12월까지 38만 건 이상 판매됐다.

백의지 상품개발담당 전무는 “새로운 시장의 개척은 물론 보험의 혜택을 받을 수 없는 보험소외계층 해소를 위해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연구하겠다”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