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 내륙고속도로에 쏟아진 돌 하마터면?... 2명 다쳐 치료 중 생명엔 지장 없어

기사입력 : 2018-11-12 07:2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11일 밤 11시 25분쯤 중부내륙고속도로 북충주 나들목 근처 도로 옆 절벽에서 돌이 떨어지는 사고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낙석을 피하려던 서 모 씨(65)의 차량이 옆으로 넘어져 서씨 등 2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뒤따르던 차량 4대도 도로에 떨어진 토석 위를 지나다가 일부 파손됐다.

경찰은 추가 토석 유출 위험이 크다고 판단, 이 도로를 전면 통제한 채 감곡IC부터 국도로 차량을 우회시키고 있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